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부품을 체크하느라 스텝모터를 꺼냈습니다. 


몇번째 다시 말하는건지 모르겠지만 재고부품을 최대한 재활용중인데, 


그중 가장 오래된 물건인 것 같습니다. 20년도 더 전에 생산된 스텝모터입니다. 


그중 상태가 안 좋은 편이긴 하지만 알루미늄인데도 부식이 다 있을 정도입니다. 









이제서야 깨달았는데 20teeth 6mm bore 타이밍 풀리를 끼우려고 하니 안들어가더군요....;;








외경이 6.35mm 입니다. 사진은 6.37이지만 6.35mm 가 표준굵기입니다. 


이거 또 해외주문해야하나 하고 살짝 놀라서 찾아보니 다행히 3D 프린터 부품 취급업체 중 한곳에


6.35mm 내경 타이밍 풀리 재고가 있네요











Z 축 스텝모터는 거꾸로 장착 예정이라 원래 볼트를 빼고 


더 긴 볼트로 고정부에서 관통해 조립할 생각입니다. 










타오바오에서 구매한 연마봉 절단중입니다. 


자잘한 부품 구매할 때 같이 주문한거라 1M 짜리 봉 그대로 받았습니다. 


어차피 LM 가이드도 절단해야 하는지라 테스트겸 CNC에 물려서 잘라봤습니다. 









위에서 CNC에 물린 회전날은 요런 식으로 생긴 톱날 어댑터에 


그라인더용 절단석을 끼웠습니다. 










이렇게 그라인더용 톱날을 전동 드릴 같은 회전공구에 물려서


임시로 사용할 수 있게 해 주는 어댑터입니다. 


그라인더를 쓰는 것보다 위험하고 회전수도 모자라서 제대로 쓰기엔 부족하지만


임시로 잠깐씩 쓸때는 나쁘지 않습니다. 











회전을 높이면 진동이 심해질 뿐더러 토크도 회전수도 다소 부족한 편이라


천천히 자르느라 시간이 오래 걸리네요










처음 자르고 분리할 때 손 데이는 줄 알았습니다. 


두번째 자를땐 알콜을 뿌려주면서 조금씩 식혀줬습니다. 





익스트루더 가운데에 5T 알루미늄판이 들어가기 때문에 


방열판을 끼우면 볼트 길이가 모자라 조립이 안되네요. 


당장 더 긴 볼트는 없어서 임시로 방열판은 제거하고 조립해뒀습니다. 














슬슬 기존 델타도 분해처리하고 있습니다. 


저 부분은 위로 당겼더니 그냥 뚝 부러지네요. 


그냥 썼어도 어차피 오래 못 갔을듯 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 Recent posts

', 'auto'); ga('send', 'pageview');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