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훈's 작업실

삽질.

주인장 잡담2014.04.27 12:31

3D 프린터의 냄새 문제로 프린터를 가게 창고로 옮기고 나니

전원 케이블을 안 들고와서

다음날 가져왔더니 USB 케이블을 빼먹었고

다음날 가져왔더니 옮기다가 모터 드라이버 케이블이 단선된것을 발견하고

다음날 집에 가져가서 납땜하고 다시 다음날 가져왔더니

노트북에서 왠지 보드 인식은 되는데 소프트웨어에서 연결이 안됨.

집에 가져가서 테스트해보니 이상없고 다시 들고왔는데 또 USB 케이블 두고옴..

 

한 2주일을 생으로 날렸습니다.

 

 

신고

Comment +0

', 'auto'); ga('send', 'pagevie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