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종훈's 작업실

 

일부 부품의 도면을 잘못 넘기는 바람에 그 부품들은 다시 도면을 넘기고,

일단 도착한 부품들만 조립해봤습니다.

잘 조립한 후 밀폐성을 위해 밑면을 사포질해 줍니다.

아크릴 판과 판이 접착된 모서리 부분을 손톱으로 긁어서 걸리는 느낌이 있으면

사포질과 퍼티질을 병행해서 완벽하게 매끈하게 만들어 줍니다.






실리콘 판입니다.

 




 

볼펜으로 잘 그려줍니다.

 
 




 

칼로 잘라줍니다. 실리콘은 칼이 미끄러져서 잘 안 잘리는 편이라

되도록 새 칼날을 쓰는 게 좋습니다.

 



 
 
 

그럭저럭 맞는 듯. 아주 칼같이 맞지 않아도 실리콘은 탄성이 있어서 맞춰 넣을 수 있으니

아주 정확하게 맞지 않아도 됩니다.






손으로 살짝 누른 채로 물을 부어봤습니다.

물은 전혀 새지 않는데, 표면장력이 약한 액체는 어떨지 모르겠네요.
 

 

 


신고

Comment +0

', 'auto'); ga('send', 'pagevie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