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아.. 날씨가 더우니 작업하기도 쉽지 않군요.

 

그저 컴터 앞에서 선풍기 쌩쌩 틀어놓고 아바를 즐기며 젠-질주-사망-젠-질주-사망 을 반복하고 있습니다.

(이놈의 반응속도;)

 

 

 

 

 

 

 

 

 

크기도 작은 놈이 자료집을 보면 참 복잡한 문양이 들어가 있습니다. 가슴 갑옷보다야 조금 약하지만

 

여전히 난이도는 상당하네요. 저거 복제해야 하는데 괜히 또 복제하기 매우매우매우 힘든 부분을 집어넣고 있습니다.

 

 

 

 

 

 

 

 

 

 

 

얇은 데다 휘어진 부분이라 그대로 들고 작업하다간 반드시 어디 한군데 부러집니다.

 

저렇게 베이스 위에서 작업하면 그나마 안전하죠

 

(실은 저기 올려놓기 전에 살짝 부러져서 부랴부랴;;)

 

 

 

 

 

 

 

 

 

 

조금 파봤는데 영...... 맘에 안듭니다.

 

좀 뭔가 많이 부족해 보이는데 각도가 있는 부분이라 조각도를 마음대로 놀릴수가 없더군요.

 

 

 

 

 

 

 

 

 

 

맨날 뭔가 벌려놓는데 수습이 안되는 경향이 있습니다만 하여간 또 벌려보기 시작했습니다.

 

디테일 밀어버리고...

 

 

 

 

 

 

 

 

 

 

 

살짝 구리스 바른 후 에폭시 퍼티를 눌러줬습니다. 그러면 에폭시 퍼티에 장갑의 형상이 새겨집니다.

 

 

 

 

 

 

 

 

 

 

 

 

 

굳은 에폭시 퍼티에 조각도로 살짝 문양을 새겨줬습니다.

 

파기만 하면 되고 원형의 반대 형상이기 때문에 망쳐도 부담이 없고 조각도가 걸릴 부분도 없어서 쉽게 새길 수 있었습니다.

 

 

 

 

 

 

 

 

 

 

 

원형에 얇게 에폭시 퍼티를 바르고

 

위에서 눌러줄 형틀이 들러붙지 않도록 구리스를 칫솔로 벅벅 발라줬습니다.

(참고로 wd40은 안됩니다)

 

 

 

 

 

 

 

 

 

 

 

있는 힘껏 눌러줍니다. 어줍잖게 눌러주면 망칩니다.

 

 

 

 

 

 

 

 

 

 

 

두번 재작업 하느라 중간 이틀이 날아갔습니다. 세번째 결과물입니다.

 

왼쪽에 살짝 2mm 정도 날라갔네요. 다시 해야 합니다만 매우 귀찮으므로 또 며칠 지나야 작업할것 같습니다.

 

 

양각 디테일 만들기에는 참 좋은 방법인 것 같습니다.

신고

+ Recent posts

', 'auto'); ga('send', 'pageview');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