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전회로'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11.09.18 핸드폰 충전기 테스트 (2)
  2. 2011.09.18 리튬 폴리머 충전기 사전조사.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원래 자작 충전기를 테스트하려 했으나..  저녁때 되니 만사가 귀찮아서 일단 쉬운것부터 하기로 했다.

 

 

 

 

 

남는 핸드폰 충전기를 분해해 봤으나...

 

 

 

 

 

구형이라 그런지 손납땜용 커넥터다.

 

커넥터 핀번호 알아보기가 더 힘들어서 패스.

 

 

 

 

 

 

 

 

조만간 충전기 몇개 사야겠다.

 

 

 

 

 

 

 

 

 

호기심에 배터리의 캡톤 테이프를 뜯어보았다. 의외로 pcm회로가 매우 작다..? 일부 부품 생략한 회로가 아닌가 걱정이 되기도 하는데

뭐 회로분석할 재주가 없으니 어쩔 수 없음.

오른쪽의 네모난 물건은 온도 스위치다. 70'c에서 끊어지도록 되어 있는 제품.

eleparts에서 같은 물건을 구할 수 있으며 온도도 여러 가지로 있다.

 

안정성으로만 따지자면 저 온도퓨즈가 배터리 한가운데에 배치되면 좋겠지만

그랬다가는 배터리를 적층했을 때 두께가 거의 두배 가까이 늘어나니 아쉽지만 넘어가야 할 듯 하다.

 

 배터리에 찍힌 자국이 살짝 있는데 이것땜에 반품할까 하다가 어차피 조만간 또 많이 사야하니 예비용으로 돌리면 될것 같음.

 

 

 

 

 

 

 

 

1.5Kohm 저항이 없어서 1.1K + 470 + (10 *4) 조합으로 1.5K 완성

10ohm 을 3개 연결했더니 1.49Kohm이 나와서 한개 더 끼웠다.

 

 

 

 

 

 

전선 색에 따른 역할

 

 

 

 

 

 

 

 

eleparts에서 배터리 커넥터를 주문했으나 연휴 때문에 다음 주에나 받을 수 있다.

이전 폰에 쓰던 배터리 거치대를 분해해서 임시로 사용해야 겠음.

 

 

 

 

 

 

저항은 1번 핀과 GND 사이에 연결하고, 배터리의 + 단자와 충전기의 + 단자, - 단자와 - 단자를 연결하면 된다.

 

합선에 주의해야 하기 때문에 한쪽 먼저 작업하고 한쪽 작업하는 식으로 했다.

 

 

 

 

 

 

충전 전의 배터리 전압.

이 테스터 상태가 영 메롱이라 테스터도 하나 사야할 것 같다. 신청서 낼때 예산좀 넉넉히 잡는건데 하면서 상당히 후회중..

 

 

 

 

 

 

시간마다 배터리 전압을 측정했다. 측정 시간이 다소 들쭉날쭉 한데 초반에 10분마다 측정하다가 힘들어서 30분 간격 측정으로 바꿨다가

새벽 1시 30분쯤 4.2볼트에 오르고 측정중지.

 

리튬 배터리의 전압이 올라가면 그때부터는 전압은 그대로이고 전류가 감소되면서 측정되기 때문에 현재의 똑딱이 테스터로는 잴 수가 없다.

엘레파츠에서 맘먹고 같이 테스터를 하나 질렀으니 도착하면 주말에 날잡아서 하루종일 측정해봐야 할듯.

 

어쨋든 자고 일어나니 아침에는 충전기에 초록불이 들어와 있고 배터리는 만충된 듯 보인다. 

전류 용량 체크가 불가능하니 나중에 다시 충전하면서 꼭 전류값까지 제대로 측정해야 겠다.

 

 

 

 

 

 

 

 

어쨋든 핸드폰 충전기에 1번 핀 battery id 에 1.5Kohm을 넣었을 때 충전시간은 생각보다는 짧아서 나름 마음에 들었다.

 

자작 충전회로가 얼마만에 충전하는지도 비교해봐야 겠지만 현재로서는 핸드폰 충전기에 마음이 가고 있음.

 

 

신고

'Making > 전기 자전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모터가 도착했네요.  (0) 2011.09.18
자전거 정비책 구입.  (0) 2011.09.18
핸드폰 충전기 테스트  (2) 2011.09.18
핸드폰 충전기 분석  (1) 2011.09.18
여전히 충전기가 문제.  (2) 2011.09.18
리튬 폴리머 충전기 사전조사.  (0) 2011.09.18
Posted by pashiran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자전거야 사면 되고 모터도 사면 되고 장착은 적당히 개조를 하면 되는데.

 

문제는 배터리와 충전기다. 내가 갑부라서 연료전지 같은것도 마음대로 살 수 있는게 아니라 제작비용의 거의 50%를 차지하는 배터리 비용을 줄이려고

 

이것저것 고민하다 보니 의외로 해답은 가까운 곳에 있었다.

 

 

 

 

만물상에서 거의 똥값에 리튬 폴리머 배터리들을 판매하고 있는데, mA대 가격 비율을 계산해보면 왠만한 리튬 이온 전지보다 싸다.

 

단점이라 하면 역시 성능을 100% 확신할 수 없다 라는 것과 충전회로는 알아서~ 가 되는 것인데

 

불량률을 감안해도 월등히 싼 가격이니 배터리는 위엣 것들 중에서 고른다고 해도, 충전기는 역시 문제가 된다.

 

최고의 성능을 발휘하려면 셀 밸런서까지 달린 리튬폴리머 전용 충전기가 좋겠지만,

 

그럴 경우 충전기 가격만 해도 배터리 가격을 두세배 상회하는지라 좀 문제가 있고

 

구글링을 하다 보니 그럭저럭 괜찮아 보이는 충전회로를 발견했다.

 

http://www.shdesigns.org/lionchg.html

 

 

 

여기저기서 검색하고 조언을 얻어 보니 배터리를 병렬 구성한 경우 충전시간이 n 배가 될뿐 충전에는 이상이 없다고 하니,

 

위 회로를 다중구성하여 커넥터로 연결하면 배터리 성능도 어느정도 보존하고 충전에도 이상이 없을 것 같다고 생각됨..

 

제작비용도 1회로에 1천원쯤 되니 비용 면에서도 상당히 나쁘지 않아 보인다.

 

 

일단 부품을 주문하고 시험제작해 봐야할듯.

 

 

신고

'Making > 전기 자전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자전거 정비책 구입.  (0) 2011.09.18
핸드폰 충전기 테스트  (2) 2011.09.18
핸드폰 충전기 분석  (1) 2011.09.18
여전히 충전기가 문제.  (2) 2011.09.18
리튬 폴리머 충전기 사전조사.  (0) 2011.09.18
우왁;;; 선발되어버렸어;;;;;  (0) 2011.09.18
Posted by pashiran
이전버튼 1 이전버튼

', 'auto'); ga('send', 'pageview');

티스토리 툴바